헬로비너스 윤조, 왕따 논란 이현주 공개 지지 “잘 이겨낼거라 믿어”

연예
연예
헬로비너스 윤조, 왕따 논란 이현주 공개 지지 “잘 이겨낼거라 믿어”
  • 입력 : 2021. 03.03(수) 10:21
  • 뉴스코프 한예리 기자
헬로비너스 윤조 / 사진=sns
걸그룹 헬로비너스 출신 윤조가 ‘왕따 논란’에 휩싸인 그룹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를 공개 응원했다.

윤조는 2일 자신의 SNS를 통해 “너무 많이들 물어보셔서 대답 안 하면 혹시나 오해하실까 봐 고민하고 고민하다 대답한다”고 말문을 열었다.

윤조는 “우리 유니티 단톡은 오늘도 얘기 중이고 많이 힘들겠지만 잘 이겨낼 거라고 전 믿는다”며 “그러니 더는 괴롭히지 말아라. 당사자 말고 그 고통을 아는 사람은 없는 거니까 아는 척하면서 쓸데 없는 관심으로 괴롭히는 사람들 그만 해라”라고 했다.

앞서 이현주의 동생이라고 밝힌 이는 이현주가 에이프릴 활동 당시 팀에서 왕따를 당했다고 주장했다. 이 때문에 공황장애, 호흡곤란을 앓았으며 극단적인 선택까지 했다고 전했다.

이에 에이프릴 소속사인 DSP미디어는 사실이 아니라며 법적대응을 예고했다.

윤조와 이현주는 KBS2 ‘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-더유닛’을 통해 탄생한 걸그룹 유니티로 함께 활동한 바 있다.
뉴스코프 한예리 기자 info@newscope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