18∼49세 1777만명, 다음 달 26일부터 화이자·모더나 접종

사회일반
사회일반
18∼49세 1777만명, 다음 달 26일부터 화이자·모더나 접종
9∼18일 ‘10부제’ 예약… 9월30일까지 1차 접종
  • 입력 : 2021. 07.30(금) 16:20
  • 뉴스코프 김현경 기자
18∼49세 1777만여명에 대한 코로나19 1차 예방접종이 8월26일부터 9월30일까지 화이자 또는 모더나 백신으로 진행된다. / 뉴시스
18∼49세 1777만여명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일정이 나왔다. 내달 26일부터 접종이 시작되며, 9∼18일 사전예약을 실시한다.

백신은 화이자를 주로 하되, 모더나 백신도 병행 활용한다.

사전예약은 분산을 위해 주민번호 생년월일 끝자리를 기준으로 10부제로 이뤄진다.

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(이하 추진단)은 이 같은 내용의 ‘코로나19 예방접종 8∼9월 시행계획’을 30일 발표했다.

추진단은 60세 이상 고령층과 50대에 이어 이번 접종을 통해 오는 9월까지 전 국민의 70%(3600만명)에 1차 접종을 조기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.

◇ 18∼49세 1777만명, 8월 26일부터 접종 개시

아직 백신 접종 대상에 포함되지 않은 18∼49세(1972년 1월1일~2003년 12월31일 출생)는 다음 달 26일부터 9월 30일까지 1차 접종을 받는다. 지자체 자체접종 200만명을 포함해 1777만명이 대상이다.

접종 연령층은 연령순으로 구분하지 않고 개별 사전예약 후 접종을 실시한다. 다만 50대 접종 예약 시처럼 사이트가 마비되는 등 혼란을 막기 위해 다음 달 9∼18일 주민등록번호 생년월일 끝자리를 기준으로 10부제 예약이 우선 진행된다.

이들은 사전예약을 통해 본인이 선택한 날, 선택한 위탁의료기관이나 예방접종센터에서 화이자-바이오엔테크나 모더나 등 mRNA(메신저 리보핵산) 백신으로 접종하게 된다.

10부제 사전 예약은 매일 오후 8시부터 다음 날 오후 6시까지다.

10부제가 끝나면 10부제 미참여자 포함 19∼21일 3일간은 36∼49세, 18∼35세, 18∼49세 순으로 추가 예약하고, 22일부터 9월17일까지는 모든 대상자가 추가로 예약하거나 접종 일정을 변경할 수 있다.

접종 기간은 8월26일부터 9월30일까지다.

대상자 가운데 택배근로자 등 감염위험이 높은 시설의 종사자 등 각 지방자치단체가 우선 접종이 필요하다고 판단한 200만명은 다음 달 17일부터 9월11일까지 접종한다. 사전 예약은 다음 달 3∼6일이다
/질병관리청

◇ 장애인·중증질환자·노숙인 등 맞춤형 접종

사회적·신체적 제약 등으로 참여가 어려운 대상에 대해서도 접종 대책이 마련됐다.

방역수칙 이행이 어려운 발달장애인과 중증 진행 위험이 높은 심장·간 등 장애인, 집단생활로 감염 위험이 높은 직업재활시설 이용자 등 약 29만6000만명이 대상이다.

이들은 내달 5일 사전예약을 거쳐 26일부터 화이자, 또는 모더나 백신을 맞는다.

중증질환으로 현재 의료기관에 입원중이거나, 항암치료 등을 위해 수시로 외래를 방문하는 환자 및 보호자(간병인 포함)의 경우 치료받는 병원에서 접종이 가능하도록 추진할 예정이다.

장기간 선상생활 등으로 코로나19 집단발생 위험이 높은 국제항해 종사자 약 1만명도 접종 대상이다. 얀센 백신 또는 mRNA 백신으로 시행되며, 선원수첩 및 고용계약서를 거점지역 지정 보건소에 제시하면 사전예약 없이 당일 접종을 받을 수 있다.

일상생활을 통한 감염 또는 전파 우려를 감소시키기 위해 주민등록번호가 말소된 노숙인과, 입국이력이 없어 사전 예약이 불가능한 미등록 외국인도 백신을 맞는다. 대상자가 보건소에 현장 방문해 얀센 또는 mRNA 백신을 접종할 수 있다.

◇ 요양병원 등 신규 입원·종사자, 고령층 미접종자도 접종 기회

요양병원·시설 등 신규 입원·입소자, 60세 이상 고령층 미접종자도 이번에 백신을 맞을 수 있다. 코로나19 4차 유행이 확산하는 상황에 따라 감염 시 중증·사망 위험이 높은 고령층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다.

상반기 중 요양병원·시설 등에서 접종이 실시된 이후 신규 입원·입소·종사자는 아스트라제네카(50세 이상) 백신으로 접종이 실시된다. 요양병원의 경우 자체접종으로, 취약시설의 경우 시설계약의사 또는 보건소가 방문하여 접종한다.

75세 이상 연령층 중 미접종자는 별도 기간 없이 예방접종센터에서 개별 예약 후 화이자 백신을 접종 받는다. 60∼74세 연령층 중 미접종자는 사전예약을 통해 접종일시 및 기관을 선택한 후 아스트라제네카 백신(8주 간격)을 접종받을 수 있다.

다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시 권고연령 상향 조치를 반영해 2차 접종에서 50세 이상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, 50세 미만은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.

앞서 추진단은 백신 수급상황 및 연령제한 등을 고려해 예외적으로 필요한 상황에서는 1차 접종 백신의 접종간격에 맞춰 교차접종을 허용했다.




뉴스코프 김현경 기자 envyhk@nate.com